■ 신경치료란?

가는 주사바늘을 이용하여 압박당하거나 마찰에 의해 부종, 염증이 생긴 신경주위 또는 신경근육연접부위에 약물을 주입하여 염증부종을 완화하여 과흥분된 신경을 안정시켜 통증의 악순환의 고리를 끊고 근골격계의 균형을 맞추어줌으로써 급 만성 통증질환을 치료하는 방법.

신경치료법은 숙련된 전문의가 시행시 부작용이 거의 없고 몸안에 축적되지 않아 반복 시술이 가능하며, 경우에 따라선 단기적인 효과로 치료가 될수도 있고 장기적인 효과에 의하거나 몇번의 반복치료로 더 효과를 발휘하기도 합니다.

  • 사용약제 :
    신경 근육치료제는 국소마취제를 생리적 식염수로 희석하여(7~10분의 1정도로) 마취제의 기능은 없애고 신경치료제로서 작용하는 아주 저농도로 만든것으로 간에서 일부 분해되고 신장으로 배설되어 몸안에 축적되지않고 여러 번 사용해도 부작용이 거의 없는 안전한 주사 치료제 입니다.

    주사 치료시 자율신경과 근육에 작용하는데 일반적으로 한정된 시간밖에 작용 효과가 없지만 신경치료를 하면 약제의 작용시간이 끝났다고 생각됨에도 불구하고 신경근 발란스를 회복시켜 장시간 통증이 제거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 이유는 신경치료가 “통증의 악순환의 고리”을 차단시켜주기 때문으로 생각되고 있습니다.

    “통증의 악순환의 고리”는 어떤 원인에 의해서 통증이 발생되면 통증이 생긴 부위의 근육에 반사성 경련이 일어나거나 주위 혈관의 수축이 일어나서 혈액순환의 장애가 발생하여 국소허혈을 초래하여 그 부위의 대사가 잘되지않으면서 통증유발물질의 생산을 촉진시키면 근수축을 더욱 촉진하고 혈류 장애를 더 심하게하여 통증을 더욱 악화시키게 되는 기전입니다.

    만일 통증의 원인이 바로 제거되면 악순환의 고리도 바로 소실되지만 일정 시간 이상 지속될 경우에는 애초의 원인이 제거되어도 악순환의 고리는 지속되어 질병의 만성통증화가 됩니다.


 
 
mbt shoes gucci handbags outlet